• 즐겨찾기 추가
  • 2024.06.19
광주광역시 북구, 평두메습지 ‘람사르습지 등록’ 기념행사 열어

8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무등산국립공원 원효 광장 일원에서 개최
기념품 나눔, 기념식, 체험 부스, 숲속 전시회 등 평두메습지 보전 가치 주민과 공유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2024년 06월 07일(금) 18:01
[광주시 북구/사회]정순이 기자 =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오는 8일 ‘평두메습지, 람사르습지 등록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생물다양성의 보고인 무등산 평두메습지가 지난달 광주 최초로 국제적 보호가 필요한 ‘람사르습지’에 등록됨에 따라 이를 주민과 함께 기념하고 평두메습지 보전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무등산국립공원 원효 광장(무등로 1522-1) 일원에서 열릴 기념행사는 문인 북구청장을 비롯해 지역 국회의원, 환경단체 회원, 화암마을 주민, 습지 탐사 활동 참여 어린이 등 지역민 5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식전 행사 ▲기념식 ▲기념 등반이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된다.

식전 행사에서는 평촌마을 주먹밥(300인분), 개구리 인형 키링(500개), 평두메습지 안내 책자 등 기념품이 참석 주민들에게 제공되고 이어서 열리는 기념식에서는 경과보고, 기념 상징의식 등을 통해 평두메습지의 람사르습지 등록을 축하할 예정이다.

기념식 후에는 원효 광장부터 바람재까지 2.4㎞ 구간을 등반하는 주민 참여 프로그램이 운영되며 토끼등, 장불재 등에 설치된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어 등반을 인증하면 경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이외에도 평두메습지 퀴즈 풀기 및 탄소중립 체험 부스 운영과 평두메습지 경관 사진이 전시되는 숲속 전시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무등산국립공원사무소 ▲빛고을하천네트워크 ▲광주환경운동연합 ▲광주전남녹색연합 ▲무등산보호단체협의회 ▲광주전남불교환경연대 등 6개 민관 기관·단체가 참여하여 행사의 원활한 진행을 도울 계획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국제적으로 다양한 생물종의 핵심 서식지로 인정받은 평두메습지를 알리고자 준비한 이번 행사에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 바란다”며 “앞으로 관계기관·단체와 적극 협업해 습지를 현명하게 이용하고 보존하여 평두메습지가 지역 활성화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평두메습지는 북구 화암동 530번지 일원에 있는 산지형 내륙습지로 786종의 다양한 야생생물이 서식하고 있을 뿐 아니라 멸종위기종(4종)의 서식지이자 양서류(8종) 번식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어 지난달 13일 국제적으로 보존 가치를 인정받으며 람사르습지로 등재되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