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6.19
장성군, 7월부터 초등 1‧4학년 구강검진 지원

10일 장성군 치과의사회, 장성교육지원청과 업무협약… 올해 480여 명 혜택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2024년 06월 11일(화) 16:03
[장성/사회]문근미 기자 = 장성군이 10일 장성군 치과의사회, 장성교육지원청과 ‘아동치과 주치의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아동치과 주치의 시범사업’은 초등학교 1‧4학년 학생들이 주치의로 등록된 치과의원을 방문해 학기별 1회 구강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대상은 장성지역 1‧4학년 초등학생 480여 명이다. 매년 대상을 확대해 2026년에는 모든 초등학생에게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오는 7월부터 시행해 2027년 2월까지 이어진다.

전문의로부터 치아 발육 상태, 충치 위험도 평가 등 구강 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 불소 도포 등 관리도 받을 수 있다.

진찰료의 90%는 건강보험공단에서 부담하고, 나머지 10%는 자부담이다. 의료급여수급권자, 건강보험 차상위주민은 자부담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단 방사선 촬영, 치아 홈 메우기, 충치 치료 등 선택진료 항목은 개인이 부담해야 한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아이들이 지속적인 치아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협약을 체결한 장성군 치과의사회, 장성교육지원청에 감사하다”면서 “장성지역 초등학생의 구강 건강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